50대, 남이 하는 칭찬에 훅 가는 이유

“거봐. 내가 잘 어울릴 거라 그랬죠?”엄청 예쁘다거나, 멋져 보인다는 말도 아니었는데 옷 가게 사장님의 이 짧은 말에 내 지갑이 활짝 열렸다.평소 옷이 필요할 때마다 찾는 단골 매장이 있다. 눈치 보지 않고 자유롭게 구경만 하다 가도 되는 자유로움. 내가 이 매장의 단골인 이유다. 이 매장을 찾는 또 다른 이유는 사…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