지하철 엘리베이터 위치, 진로 방해라고 생각했는데

무릎에 다시 탈이 났다. 몇 년 전부터 무릎이 안 좋아 병원에 꽤 오래 다녔지만 최근에는 특별히 많이 아프지는 않아 좋아졌다고 생각하던 차였다. 조금씩은 아팠지만 무시할 수 있을 정도였고 출퇴근할 때 지하철 역 계단을 오르내리는 데에도 크게 무리는 없었다.그런데 갑작스레 강한 통증이 생겨 평지는 그럭저럭 걸었…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