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불타오르지 않는다”는 이효리, 너무X100 공감했다

친구가 얼마 전 종영한 드라마 <스물다섯 스물하나>에서 남녀 주인공이 결혼하지 않았다는 사실에 적잖게 충격을 받아 시름시름 앓을 지경에 이르렀다. 나는 친구를 위로하며 말했다. “그건 새드엔딩이 아니라 해피엔딩이야. 만약 결혼했다고 생각해 봐. 애틋하고, 없으면 못 살겠다 싶은 그런 거 다 없어지고 결국은…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