결혼 15년 만에 혼자 여행갔더니… 쏟아지는 카톡

얼마 전, 남편이 제주 여행 에세이를 읽고 나에게도 여행을 다녀오면 어떻겠냐고 물었다. 아이를 낳은 지 12년, 드디어 나에게도 자유의 시간이 찾아온 것인가. 남편은 그동안 가끔 친구들과 여행을 다녀왔다. 난 남편보다 육아에 더 깊이 관여하고 있어 그러기가 쉽지 않았다. 이때가 기회다, 싶어 남편의 제안을 덥석 물…

기사 더보기